스포츠 문의

'서복' 공유 "군입대 한 박보검, 원망스럽고 짠하기도 해"

작성자 정보

  • 작성자 BATCRO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배우 공유가 "함께 하지 못 한 박보검, 원망스럽고 짠하기도 하다"고 말했다.

27일 오전 유튜브 라이브 생중계 채널을 통해 액션 판타지 SF 영화 '서복'(이용주 감독, STUDIO101·CJ엔터테인먼트 제작)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보고회에는 생애 마지막 임무를 맡은 전직 정보국 요원 기헌 역의 공유, 복제인간의 존재를 은폐하려는 정보국 요원 안부장 역의 조우진, 복제인간의 탄생과 성장을 지켜본 책임 연구원 임세은 역의 장영남, 그리고 이용주 감독이 참석했다. '서복'에서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 서복 역을 맡은 박보검은 지난 8월 해군에 입대, 제작보고회에 참석하지 못했다.

공유는 입대로 인해 제작보고회 함께하지 못한 박보검을 떠올리며 "좀 원망스럽기도 하다. 군대에서 이 제작보고회를 못 보겠지만 고생할 것 생각하니 괜히 짠하다. 농사를 박보검이 잘 짓고 가서 우리가 잘 수확해 보겠다"고 웃었다.

이에 조우진은 "공유의 눈이 촉촉해졌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서복'은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을 극비리에 옮기는 생애 마지막 임무를 맡게 된 정보국 요원이 복제인간을 노리는 여러 세력의 추적 속에서 특별한 동행을 하며 예기치 못한 상황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공유, 박보검, 조우진, 장영남, 박병은 등이 출연하고 '건축학개론'의 이용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12월 개봉 예정이다.

조지영 기자 [email protected] 사진=CJ엔터테인먼트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스포츠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