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문의

의협 "내일부터 일선 의료기관서 독감접종 안 하도록 권고"(종합)

작성자 정보

  • 작성자 BATCRO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접종 케이스 줄어들 것..정 원하면 보건소나 국립의료기관으로"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하는 환자가 잇따르자 대한의사협회(의협)가 예방접종을 일주일간 잠정적으로 미룰 것을 정부에 권고했다. 또 내일부터 의료기관 접종을 잠정 중단하라는 회원 대상 안내문을 보내고 있다고 밝혔다.

의협은 22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의협 임시회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의협은 "예방접종 후 사망보고 간 인과관계가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아 현재 시행되고 있는 독감 관련 모든 국가예방접종과 일반예방접종을 일주일간(10월 23일∼29일) 유보할 것을 권고한다"고 말했다.

독감 백신 접종 후 잇단 사망…"연관성 조사 중" (CG) [연합뉴스TV 제공]

의협은 "잠정 유보 동안 사망과 백신 접종과의 인과성 등 백신 및 예방접종 안전성에 대한 의학적 근거를 확보하라"고 정부에 요청했다.

의협은 다만 "독감 예방접종을 받은 환자들은 대부분 안심해도 좋으며 신체 불편을 초래하는 특이증상 발생 시 인근 의료기관을 즉시 방문해 진료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 속에서 트윈데믹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독감 접종이 전제돼야 하나, 환자와 의료진이 안전하게 접종할 수 있는 환경이 마련돼야 한다"고 의협은 강조했다.

의협은 질병관리청의 '백신 접종 지속' 방침과 다른 길을 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대집 의협 회장은 "백신을 접종하고 있는 전 의료기관에 대해 내일부터 일주일간 잠정 유보하라고 권고하고 있다"며 "정부가 강행하더라도 많은 의료기관에서 대단히 불안하다는 의견이 접수되고 있다"고 말했다.

최 회장은 "질병관리청에서는 백신 자체에는 문제가 없다고 단정적으로 표현하면서 정부 입장이 유통과정, 보관 방식, 주사 놓는 과정에 문제가 있다는 뉘앙스다"며 "이런 상황에서 의료기관에서 안심하고 접종할 수 있겠냐"고 반문했다.

그는 그러면서 "내일부터 접종 케이스는 상당히 줄어들 것이다. 정 본인이 원한다면 보건소나 국립의료기관으로 전원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독감예방접종 사망사고 관련 의협 권고 발표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최대집 대한의사협회장이 22일 오후 서울 대한의사협회 용산임시회관에서 열린 독감예방접종 사망사고 관련 긴급 기자회견에서 의협 권고문을 낭독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email protected]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스포츠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