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문의

'미스터트롯' 콘서트 안 부럽네..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 '뽕숭아학당' 레전드 무대 소환 [종합]

작성자 정보

  • 작성자 BATCRO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OSEN=이승훈 기자] '뽕숭아학당'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소장각 레전드 무대들을 재조명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뽕숭아학당'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는 대한민국 레전드를 만났던 순간과 대한민국 전역을 돌아다니며 흥과 끼를 아낌없이 분출했던 열광적인 무대들을 총정리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뽕숭아학당'은 '스페셜 가을 특집'으로 꾸며졌다. '뽕숭아학당'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는 정통 트로트부터 발라드, 댄스 가요 등 장르를 불문하고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던 무대들을 되짚어봤다. 

가장 먼저 '뽕숭아학당' 임영웅은 팬들의 감수성을 자극했던 김연자의 '진정인가요' 무대를 추억했다. 이어 영탁도 김연자의 '10분 내로'를 열창하면서 안방극장에 '뽕 필'을 선물했다. 임영웅, 영탁의 무대를 본 김연자가 다섯 장미를 건네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기도. 

'뽕숭아학당'은 김연자 외에도 주현미, 설운도, 조영남, 송창식, 백지영, 조성모 등의 레전드들의 듀엣 무대를 공개했다. 시청자들에게 애절하고 애틋한 심정을 고스란히 전달하기 위한 것. '뽕숭아학당' 이찬원과 장민호는 장윤정의 '꽃'과 '이따, 이따요'를 각각 선곡했다. 특히 장민호가 귀여운 율동과 함께 애교를 부리자 임영웅은 "뭐야 뭐야"라며 미소를 지었다. 

이후 임영웅은 오기택의 '고향무정',영탁은 설운도의 '여자 여자 여자', 이찬원은 김연자의 '밤열차'를 선곡하면서 '뽕숭아학당'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안겼다. 영탁은 김연자의 '수은등'을 부른 장민호를 향해 "노래를 왜 이렇게 헛헛하게 하냐"며 엄지를 치켜세우기도 했다. 장민호는 설운도의 '추억 속으로'를 부르며 추억의 복고 댄스도 선보였다. 

'뽕숭아학당'은 '레전드와 듀엣을' 코너를 통해 방송 당시 뜨거운 화제를 모았던 역대급 무대들을 공개했다. 첫 포문을 연 트롯맨은 바로 영탁. 그는 송창식과 '담배 가게 아가씨'를 열창했다. 영탁은 본격적인 무대가 시작되기 전에 "나 어떡해 심장 떨려"라며 심장을 부여잡았다. 임영웅은 "즐겨 즐겨"라고 응원했다. 하지만 떨림도 잠시. 영탁은 '담배 가게 아가씨' 가사에 임영웅과 이찬원, 장민호 이름을 넣어 개사하면서 감미로운 음색을 자랑했다. 

'뽕숭아학당'의 레전드 무대로 손꼽히는 백지영, 임영웅의 '잊지 말아요'도 빼놓을 수 없다. 임영웅과 백지영은 폭발적인 가창력은 물론, 심금을 울리는 보이스로 한 편의 영화 같은 분위기를 만들어냈다. 이후 주현미와 이찬원은 '미미 커플'을 결성, '전화통신'을 열창했다. 주현미와 이찬원은 실제 커플처럼 서로를 향해 무한 애정이 담긴 눈빛을 드러내면서 달콤한 케미를 완성했다. 

'뽕숭아학당' 설운도와 영탁은 '설운탁'을 결성하면서 '보고싶다 내 사랑'을 선곡했고, 임영웅은 김연자와 '여러분'을 부른데 이어 조성모와는 '너의 곁으로'를 열창하면서 시청자들에게 지난 추억을 선물했다. 조영남은 이찬원과 '딜라일라', 임영웅과는 '화개장터'를 불렀다. 

끝으로 '뽕숭아학당'은 '사랑은 뽕을 타고' 코너를 준비했다. 가장 먼저 임영웅은 과거 첫 사랑을 떠올리며 '응급실'을 선곡했다. 영탁은 '또 다시 사랑'을, 이찬원은 "여러분 앉아있을 겁니까?"라며 임창정의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로 '뽕숭아학당' 촬영장을 콘서트 현장으로 변신시켰다.

한편 TV조선 '뽕숭아학당'은 '미스터트롯'이 탄생시킨 '트롯맨 F4'가 초심으로 돌아가 대한민국 최고의 트롯 가수, 국민가수로 거듭나기 위해 배움을 이어가는 본격 성장 예능 프로그램. TV조선 '뽕숭아학당'은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사진] TV조선 '뽕숭아학당'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스포츠 문의